제목없음
제목없음

경남미술교과교육연구회 홈페이지 입니다.

ID:
PW:

 

 

 

 

 

 


        
        

게시판입니다.



  강해중(2007-07-11 09:49:23, Hit : 1051, Vote : 149
 내신제외관련 교육부규탄집회 다음 뉴스기사입니다



                                                        
                                                        


“전인교육 말살하는 음미체 내신제외 철회하라”


전국 100여개 체육·문화·예술 관련 단체, 학회, 교사모임 및 교육시민단체로 구성된 ‘체육·음악·미술 교육정상화 공동대책위원회’는 음미체 평가방식 변경을 통한 내신제외를 규탄하는 집회를 6일 오후 5시 광화문 시민열린마당에서 열었다.


교육부는 지난 6월 13일, 음악·미술·체육 교과의 석차 및 원점수, 평균점수를 학생생활기록부에서 제외하고 3등급 절대평가와 서술평가로 바꾸는 방안을 발표했다. 이에 집회에 참가한 2천여명의 교사들은 이같은 교육부의 정책은 "전인교육을 포기하는 것"이라고 주장하며, 음·미·체 내신제외 정책을 철회하라"고 호소했다.     










▲6일 음악·미술·체육 교사 2천여명은 광화문 시민 열린광장에서 교육부의 평가방식 전환 및 내신제외 발표에 반대하는 집회를 열었다.

인터넷뉴스 바이러스


이성도 체육·음악·미술 교육정상화 공동대책위원회 공동대표는 “문화는 모든 사람이 누려야 할 기본권이자 인간다움의 표상”이라며 “교육부는 음·미·체 교과 시수감축, 선택과목화, 평가기록방식 전환으로 예체능 교육을 짓밟고, 전인교육을 와해하려고 한다”고 규탄했다.


한편 서울·수도권 체육과 교사 200여명은 교육부의 발표에 반대하는 1만5천명의 서명용지와 요구서를 들고 교육부 항의방문을 시도했다. 대표단 3명이 교육부 장관과 면담할 동안 나머지 교사들은 “현장의 목소리를 수렴하지 않은 평가방식전환을 취소하고, 공청회를 개최하라”고 촉구했다.


박정준(여의도중) 체육교사는 "이 자리가 행정예고 철회를 촉구하는 시작이자, 보다 많은 음·미·체 교사에게 현실을 알리고 내신제외저지를 위해 힘을 모아가는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대사에 나선 정희준 문화연대 체육·문화 위원장은 “국·영·수를 중심으로 흘러가는 사회를 바로잡고, 전 교과 평가방식을 재 논의해 올바른 교육문화를 만들어가야 한다. 바른 교육을 위해 타협은 있을 수 없다”고 밝혔다.


정진후 전교조 수석부위원장은 “음·미·체 내신제외로 학생들의 학습 부담과 사교육비용이 줄어들지 않는다. 교육정상화를 위해 예체능 교육 평가방식을 전환한다는 교육부의 말은 거짓”이라고 말했다.










▲교사들은 음미체 교과의 내신제외는 예술체능교육 포기 및 전인교육 말살이라고 주장하며, 상징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 인터넷뉴스 바이러스









▲음·미·체 교사들은 삭발식을 갖고, 내신제외 저지를 위해 끝까지 싸워나가겠다는 굳은 의지를 밝혔다.

ⓒ 인터넷뉴스 바이러스


이날 집회에 참여한 예비교사 정연진(22, 경상대 사범대 미술교육과3)씨는 음·미·체가 내신에서 제외되면 국·영·수 교과에 대한 스트레스가 더 커지고 입시경쟁 분위기가 더 치열해 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전인교육을 위해선 지·덕·체를 갖춰야 하는데, 덕과 체를 모두 버리면 학생들의 미래는 어떻게 되겠느냐”며, “외국의 교육정책을 우리나라 실정에 맞지 않게 수용해, ‘굴러온 돌이 박힌 돌 빼는 격’이 됐다”고 비판했다. 또한 정 씨는 교사는 ‘봉사자’라고 생각한다며 모든 학생들이 행복하고 조화를 이루는 교육을 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경남지역 공대위에서는 ‘근조 예체능 교육’을 의미하는 상여를 제작해 '예술교육을 포기하고 입시교육을 강화하려는' 교육부를 비판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이어 9명의 체육, 음악, 미술 교사가 삭발식을 통해 교육부의 행정예고에 맞서 끝까지 싸울 것을 다짐했다.



앞으로 체육·음악·미술 교육정상화 공동대책위원회는 교육부 훈령개정 행정예고를 앞두고 시행선포가 결정되는 20여 일의 시간 동안 '음·미·체 교육 평가방식전환 반대 1만명 의견서 제출, 체육예술인 100인 선언, 공청회 촉구' 등 내신제외 저지를 위한 활동을 펼쳐 나갈 방침이다.





/ 김지훈 기자




                                                                        
                                                                
                                                
                                                

                                                                                                

                                                
                                                

                                                
                                                
                                                

                                                                                                        

                                                
                                                                                                
                                                                                                        
                                                
                                                
                                                                        
                                
                                                

                                                                                                                이 글을...(0)
                                                                                                        
                                                                
                                        
                                                        
                                        
                                        

                                                

                                                

                                                

                                                
                                                                                                
                                                
                                                
                                                
                                                히트 히트
                                                
                                                
                                                                                                                                                
                                                        최신목록
                                                        
                                                        목록
                                                

                                        
                                  





                        


강해중 011-9534-0033  











                                                                                                
        

        
                                                                                                        
                                                                

                                
                                                                        


        
        

        


        

        




                


        
        
        
        
        
        
        
        
        
        



                        

        
        
        

        
        
                
        
                
        
        
        
        




        
                                답장
                전체답장
                                전달
        
삭제


        스팸차단
        

                
        

                

                        
                        편지이동편지이동

                        
                                        

        

                
        

                

                        기타기능기타기능

                        
                

        

                

                        목록
                

        

                
        

                

                                                                                
                                                                        

        

                
        

                

                                                                                        아래
                                                                        

        
        
        

        
                
        
        
                
                
                
                
                
                
                
                
                
                
        
                        
                        
                
                
                
                
                

                        윗글
                

                                         
                        

                                        

                                                

                                                강해중
                        

                

                        

                                                                        
                                 ㄷㅈㄱㅈㄷㄳㄷㄱㅈㅅㄷㄳㄷㄳㄷㄳㄳㄳㄳㄳㄱㄷㅅㅈㄷㄳㅈㄷㄳ
        


                                                        

                

                                2007-07-11 09:24
                

                        9.7K
                

                        아랫글
                

                                        새 메일

                        

                                        

                        

                        Mail Delivery Subsystem
                        

         &nb




음,미,체 그런거 못해도 된대요. 울엄마가. 국,영,수만 잘하래요! [6]
한국교원대학교 이성도 교수(체,음,미 교육정상화 공대위 공동대표 )의 7월6일 규탄집회 대회사입니다. [1]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

img1.gif